시, 하반기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확대

연령제한 폐지·지원횟수 확대 등

서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5:59]

시, 하반기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확대

연령제한 폐지·지원횟수 확대 등

서상호 기자 | 입력 : 2019/07/11 [15:59]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이달부터 난임 시술 대상자의 연령 제한을 없애고 시술 내용과 횟수를 늘리는 등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을 확대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지금까지 난임치료시술은 여성 연령 만 44세 이하의 법적 혼인관계에 있는 난임부부 중 건강보험료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인 가구에 대해 체외수정시술 7회(신선배아 4회, 동결배아 3회), 인공수정시술 3회를 지원하고 1회 시술 당 최대 50만원, 건강보험 본인부담률 30%를 적용했다.

 

하지만 7월1일 이후 연령제한이 폐지되고 지원횟수가 확대되어 체외수정 12회(신선배아 7회, 동결배아 5회), 인공수정 5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만 45세 이상자 및 만 44세 이하자 중 확대회차(신선배아 5~7회, 동결배아 4~5회, 인공수정 4~5회)에는 회당 최대 40만원까지 지원되고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은 50%로 차등 적용된다.

 

지원 대상자는 난임시술 전에 정부지정 난임시술 의료기관에서 발급받은 난임진단서 및 구비서류를 첨부하여 주소지 관할 보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대상 확대가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저출생 극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상록수보건소(031-481-5978) 또는 단원보건소(031-481-6472)로 문의하면 된다.

 

 

서상호 기자 shseo64@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