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버스 이용객 편의 위한 ‘멀티환승 정류소’ 설치

하루 평균 2천명 이용 한양대입구 정류소…올 1개소 추가 계획

송현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6/04 [10:13]

안산시, 버스 이용객 편의 위한 ‘멀티환승 정류소’ 설치

하루 평균 2천명 이용 한양대입구 정류소…올 1개소 추가 계획

송현아 기자 | 입력 : 2019/06/04 [10:13]

▲ ‘멀티환승 정류소’ 설치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버스이용객의 편의를 높이고 도시미관을 개선하기 위해 한양대입구 정류소에 ‘멀티환승 정류소’을 설치했다고 4일 밝혔다.


9천만 원(도비 2천700만·시비 6천300만)을 들여 설치한 33m 길이의 멀티환승 정류소에는 노선별 승차안내소가 구별돼 있으며, 승차 유도블록 등의 기능도 갖춰 이용객들의 편의가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아울러 도로를 맞대고 마련된 정류소 내 의자 앞에 설치된 통유리는 자동차 매연 감소 효과도 있어 시민들은 쾌적한 환경에서 버스를 탑승할 수 있게 됐다.


일반·좌석·시외·직행버스 등 16개 버스가 정차하는 정류소에는 하루 평균 2천여 명의 시민이 이용하고 있다.


안산시 관계자는 “멀티환승 승강장은 쾌적하고 편리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시행된 사업”이라며 “하반기에도 1개소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으로, 버스이용 승객들에게 양질의 대중교통 환경을 제공 하겠다”고 말했다. 

 


송현아 기자 hyuna6860@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