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년 안산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안산시민이면 별도 절차 없이 자동 보험수혜 가능

김익주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0:23]

안산시, 2019년 안산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안산시민이면 별도 절차 없이 자동 보험수혜 가능

김익주 기자 | 입력 : 2019/05/10 [10:23]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자전거 이용을 장려하기 위해 자전거 이용자가 주행 중 사고를 당할 경우 보험혜택을 받을 수 있는 ‘2019년 안산시민 자전거보험’에 가입했다고 10일 밝혔다.


자전거보험은 안산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외국인 포함)이면 별도의 가입절차 없이 자동으로 보험수혜자가 되며, 개인 실손보험 가입 여부와 상관없이 적용 받을 수 있다.


보험 적용 기간은 2020년 2월 29일까지이며 이 기간 동안 사고 지역에 관계없이 자전거 사고에 대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보장내용은 자전거 사고 시 ▲사망 최대 2,500만원 ▲후유장애 최대 2,500만원 ▲진단위로금 20만원(전치4주) ~ 60만원(전치8주) 등이며  자전거 사고벌금, 변호사 선임비용, 교통사고 처리 지원금도 보상된다.


또한 무인공공자전거(페달로) 이용자에 대해 추가로 자전거 사망사고나 후유 장애 시 최대 1,000만원, 사고로 4일 이상 입원 시 4일째부터 1일당 1만원씩 보상 받는다.


시 관계자는 “이번 보험계약 체결로 시민의 안전에 대한 제도적인 장치가 마련되어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산시 교통정책과(031-481-2495)로 문의하면 된다.

 

<참고포스터>

 

 


김익주 기자 hero1710@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