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장애인·노약자 전용화장실, 비상경보장치 설치

범죄 취약계층을 노린 범죄 예방, 화장실 이용불안감 해소

최형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0:46]

안산시, 장애인·노약자 전용화장실, 비상경보장치 설치

범죄 취약계층을 노린 범죄 예방, 화장실 이용불안감 해소

최형구 기자 | 입력 : 2019/04/15 [10:46]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장애인·노약자를 대상으로 한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공원 등에 설치된 장애인·

노약자 전용화장실 30개소에 비상경보장치를 설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설치된 장치는 안산시가 2016년부터 여성안전을 위해 설치하고 있는 공중화장실 안심비상벨과

연계되도록 한 무선스위치이고, 이 스위치를 누르는 것만으로도 경광등과 사이렌이 작동하여 비상상황에 적극 대응할 수 있게 했다.


한편 이 시스템은 안산시가 여성안전을 위해 이미 구축한 범죄예방 인프라를 활용했다는 점에서 예산절감 효과도 기대된다.

 

© 최형구 기자


안산시 관계자는 “범죄 취약계층의 안전을 위해 앞으로도 비상경보장치 설치를 확대해 나가겠다”며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